역사

하나님께서 사마리안퍼스를 통하여 일하신 지 50년이 되었습니다. 50주년 기념 웹페이지를 방문하여 우리의 이야기와 비디오를 확인해보세요.

“하나님의 마음을 상하게 하는 것으로 인해 나의 마음도 상하게 하소서.” 이 유명한 구절은 밥 피어스 선교사가 한국 거제도를 방문하여 아이들이 고통받고 있는 것을 보고 그의 성경에 적은 것입니다. 그가 1970년 사마리안퍼스를 설립하고 이끌었을 때 이 간절한 기도가 그를 인도하였습니다. 사마리아퍼스 재단에게 그가 부여한 임무는 ‘복음주의 선교 단체들과 미국 교회들을 통하여 어려움에 처한 지역을 긴급 지원하는 것’이었습니다.

사마리안퍼스의 초기 로고

사마리안퍼스의 초기 로고

세계 2차 대전 이후 밥 피어스 선교사는 십대선교회(YFC)와 함께 전도사이자 기자로서 아시아 전역을 여행하였습니다. 그가 중국에서 대학 순회강연을 하고 있을 때 나병환자와 고아들과 생활하며 예수 그리스도의 사랑을 전하기 위해 자신의 모든 것을 희생하는 용감한 여성들을 만나게 되었습니다. 이 여성들의 헌신적인 사랑을 통하여 하나님은 피어스 선교사에게 사역 비전을 주셨습니다. 그는 세계 곳곳에 있는 가난하고 고통받는 사람들을 도울 그리스도인들을 찾고 지원하는데 그의 남은 삶을 바쳤습니다.

1973년 여름, 밥 피어스 선교사는 세계 선교에 대한 마음을 가졌으며 모험심이 가득한 젊은 학생이었던 프랭클린 그래함을 만나게 되는데 그는 훗날 밥 피어스의 후임자가 되었습니다. 선교지에서 겪은 다양한 이야기에 마음이 끌린 프랭클린은 점점 더 많은 시간을 피어스와 보냈습니다. 1975년 프랭클린은 밥 선교사와 함께 가장 복음이 절실한 지역으로 함께 선교 여행을 떠났고 그 후 그의 인생은 바뀌었습니다. 선교지에서 프랭클린은 토속 신앙과 빈곤에 얽매여 절망적인 삶을 사는 사람들을 목격합니다. 이때 하나님께서는 선교에 대한 열망으로 그를 사로잡으셨습니다.

AN EARLY STYLIZED WORD MARK

AN EARLY STYLIZED WORD MARK.

1978년 밥 피어스 선교사가 백혈병으로 사망하고 일 년 남짓 지난 후 프랭클린 그래함이 사마리안퍼스의 회장 겸 이사장으로 취임하였습니다. 그 후 40년 동안 프랭클린 대표는 전 세계의 지진, 허리케인, 전쟁, 기근에 맞서 싸우며 성경 속의 사마리안을 본 받아 재단을 이끌어왔습니다.

가서 이와 같이 하라.” 예수님께서는 누가복음 10장의 선한 사마리아인의 비유를 들어 말씀하셨습니다. 우리는 그 말씀에 순종합니다. 사마리안퍼스는 세계의 곳곳을 다니며 상처 입은 희생자들을 찾아갑니다. 우리는 신속히 그들의 상처를 싸매지만 사마리아인과 마찬가지로 거기서 멈추지 않습니다. 당장의 긴급한 필요를 채우는 것 뿐만 아니라 그들의 치유와 회복을 돕습니다.

어느 곳에 가서 무엇을 하든지 우리는 도움 그 이상을 주고자 합니다. 우리는 희망을 줍니다. 어려운 환경에서 고통받고 있는 사람들에게 진정한 평화를 주는 유일한 분 예수그리스도, 평강의 왕에 관한 소식을 전합니다.

가장 필요한 곳에 기부

여기로 기부해주시면 월드메디컬미션, 긴급재난지원 등 가장 필요한 곳에 쓰입니다.

송금 후 후원확인을 위해 사마리안퍼스 코리아 사무국으로 전화해주세요.
연락처: 02-2105-1800

(재)한국사마리아인의 지갑
하나은행 113-910073-69404

혹은

오퍼레이션 크리스마스 차일드에 기부

GIV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