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크라이나

긴급대응

장기화되는 전쟁에 모든 것을 잃은
우크라이나가 내일을 꿈 꿀 수 있도록
희망을 선물해주세요.

우크라이나

긴급대응

장기화되는 전쟁에 모든 것을 잃은
우크라이나가 내일을 꿈 꿀 수 있도록
희망을 선물해주세요.

우크라이나 난민 이야기

"하루 빨리 집으로
돌아가고 싶어요"

우크라이나 리비우 (Lviv) 기차역. 세아이의 엄마 옐레나는 울고 있는 아이를 달랩니다.

“괜찮아. 금방 집에 갈 수 있을 거야”

전쟁으로 폐허가 된 마을을 떠나서 공포에 떨고 있는 아이들에게 지킬 수 없는 약속을 하고 맙니다. 전쟁터에 남은 가족들을 생각하면 그녀도 많이 두렵습니다.

끝없는 피난 행렬에 묻혀서 옐레나가 도착한 곳은 우크라이나의 외곽지역 리비우 (Lviv).

“이 곳에 오니 비로소 하나님이 지금까지 보호해 주셨다는 걸 느껴요”

며칠 동안 제대로 먹지도, 자지도 못해 피곤에 지친 옐레나의 발걸음이 멈춘 곳은 리비우 (Lviv)의 사마리안퍼스의 협력 교회. 교회에서 제공하는 따뜻한 음식과 잠자리로 인해 옐레나와 세 자녀는 피난생활 처음으로 차갑게 얼어붙었던 몸과 마음에 평안을 느꼈습니다.

“옐레나와 같은 우크라이나 난민들이 성경에 나오는 강도 만난 우리들의 이웃입니다. 우리는 이유를 불문하고 선한 사마리아인의 마음으로 도움을 주어야 합니다”

사마리안퍼스 현지 협력교회 빅토르 목사님은 매일 150명의 난민들에게 안전한 거처와 음식, 물, 옷 등을 제공하고 예배와 기도를 통해 예수님의 사랑을 전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전쟁은 장기화되고 있고, 급격히 증가하는 난민들을 수용하기위해 도움의 손길이 절실합니다.

“우리가 할 일은 난민들이 여기서 안전하게 머무르도록 돕는 것입니다. 그러기 위해 더 많은 구호물품과 도움의 손길이 필요합니다.”

사마리안퍼스는 이처럼 현지의 교회들을 통해 임시 거처와 구호물품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많은 우크라이나 피난민들이 통과하는 리비우 (Lviv) 기차역 인근에 60병상, 하루 100명의 환자를 치료할 수 있는 긴급모듈병원을 설치해 전쟁 부상자들을 치료하고 있습니다.

“어떤 어려움이 찾아와도 하나님을 찬양하는 일은 멈추지 않을 것입니다.”

사마리안퍼스의 모든 사역은 이 일을 통해 예수님을 전하는 것입니다. 우크라이나가 일상을 회복하고 평화를 되찾을 때까지 선한 사마리아인의 마음으로 동역해주세요.

우크라이나 전쟁 부상자 이야기

"우리를 위해 위험한 곳으로
와줘서 고맙습니다"

올레그(남/47세)는 고향인 우크라이나 동부에서 참혹한 전쟁의 현실을 직면했습니다. 무차별적인 폭격으로 순식간에 불바다가 된 마을, 귀를 막아도 선명한 포탄이 날아드는 소리, 눈 앞에서 사라진 이웃의 집. 모든 상황이 참담하기만 했습니다. 무엇보다 폭격으로 인해 가족과 오랜 이웃을 잃은 올레그는 더 이상 그곳에 머무를 수 없었습니다.

무작정 고향을 떠나 피난길에 오른 올레그는 호흡곤란으로 르비우(Lviv)에 설치된 사마리안퍼스의 긴급모듈병원을 찾았습니다. 일반 병실은 물론 수술실까지 갖춘 긴급모듈병원에서 올레그는 검사를 받을 수 있었습니다. 올레그의 검사 결과는 공황발작.

“제게 필요한 건 그 어떤 좋은 치료제도 아닌 평화입니다. 오직 희망만이 저를 살게합니다.”

충격, 공포, 상실.. 전쟁으로 인한 트라우마였습니다. 올레그의 치료를 위해 필요한 건 오직 희망뿐이었습니다.

지난 3월 14일 첫 진료를 시작한 르비우(Lviv)의 긴급모듈병원에는 어떤 희망도 없이 슬픔 속에 내일을 맞이하는 환자들이 줄을 잇습니다. 이들 대부분이 육신의 상처와 함께 마음의 깊은 상처까지 안고 있습니다.

전문가로 구성된 긴급재난대응팀(DART)은 긴급모듈병원을 찾는 난민들에게 최고 수준의 의료 제공은 물론 올레그와 같이 정서적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위한 사역도 함께하고 있습니다. 바로 기도와 복음을 전하는 일입니다.

“오직 하나님만이 평화와 희망을 주실 수 있습니다.”

긴급모듈병원에서 안정을 취한 후 복음을 전해 들은 올레그는 그제서야 안도의 눈물을 흘렸습니다.

전쟁의 상처는 깊고 올레그의 치유는 이제 시작일 뿐이지만 현대 의학으로는 해결할 수 없는 복음의 기쁨으로 비로소 절망 중에도 희망을 바라보게 되었습니다.

사마리안퍼스는 르비우(Lviv) 의 긴급모듈병원 외에 간이진료소 3곳에서 각각 하루 100명 이상의 환자를 치료하며 지금까지 전쟁 부상자 2,468명, 수술 환자 20명에게 필요한 도움과 함께 예수님의 사랑을 전했습니다.

우크라이나 현지 상황은 점점 악화되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사마리안퍼스 사역에도 어려움이 커지고 있습니다. 현지 공급망과의 소통이 원활하지 않고 필요한 물자 수급도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하나님의 도우심을 구하며 1한 영혼 한 영혼에게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사마리안퍼스가 이 사역을 끝까지 잘 감당하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기도와 후원이 절실합니다.

수혜 난민 인원
0
의료
0
식량
0
배낭패키지
0

“누군가 돕지 않으면 아무도 도울 사람이 없습니다”

전쟁 초기부터 긴급대응을 펼쳐 온 사마리안퍼스는 이들의 변화하는 필요에 따라 긴급의료지원, 긴급식량지원과 함께 수도설치, 상담, 난민 어린이에게 배낭 보내기 등 새로운 사역을 시작했습니다. 지난 5월 15일에는 사마리안퍼스 DC-8 수송기를 통해 28명의 우크라이나 난민을 캐나다 토론토로 이송하기도 했습니다. 이들은 사마리안퍼스의 도움으로 캐나다에서 새로운 삶에 정착을 하게 됩니다.

“우리를 위해 위험한 곳으로 와줘서 고맙습니다”

2월 24일 발발한 우크라이나 사태로 1,470만 명(5.25기준)의 전쟁 희생자가 발생한 가운데 장기화되고 있습니다. 사마리안퍼스는 전쟁 발발 즉시 난민들에게 필요한 도움을 주기 위해 긴급재난대응팀(DART)을 폴란드, 루마니아, 몰도바로 파견했고 우크라이나 현지 3천 여 교회와 협력하여 급변하는 상황 속에 즉각적으로 대응했습니다.

현재까지 43만 여 명 이상의 난민들에게 구호물품을 전달하고 긴급모듈병원을 통해 6천3백 여 명의 전쟁 부상자를 치료하는 등 신속하게 구호 활동을 펼쳤습니다.

긴급의료지원

우크라이나 외곽지역 르비우의 긴급모듈병원 및 남우크라이나 체르니우치의 간이진료소 등 현재 우크라이나 내외부 7개 지역에서 전쟁 부상자 및 우크라이나 피해자 환자를 치료하고 있습니다.

긴급식량지원

매주 전용 수송기 DC-8으로 의료, 구호물품과 함께 식량을 수송하여 현지 3천 여 개 교회와의 협력으로 난민들에게 식량을 보급하고 있습니다.

아이들을 위한 배낭패키지

전쟁의 위험에 그대로 노출된 수백 만 명의 어린이들에게 장난감과 복음책자 등이 담긴 배낭 패키지를 현지 3천 여 개 협력 교회와 함께 전달하며 난민 어린이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전하고 있습니다.

후원자님의 기도와 도움의 손길로 우크라이나 난민들은 이제 새 소망을 희망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모든 것을 잃은 이들의 힘으로는 일상 회복이 어렵습니다. 여전히 내일을 생각해도 절망뿐인 이들에게 우리의 도움이 절실합니다.

앞으로도 오랜 시간 두려움과 공포로부터 자유로울 수 없을 이들의 상처가 치유되고 죽음과 절망, 분노로 회색빛이 된 우크라이나가 다시 아름다운 일상의 색으로 빛나는 그날까지 사마리안퍼스가 예수님의 손과 발이 되어 돕겠습니다.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사랑과 보호하심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후원자님의 기도와 도움의 손길은 사랑하는 가족과 이별하고
삶의 터전을 잃은 우크라이나 난민들에게 필요한 도움과 함께 복음을 전할 기회가 됩니다.

후원자님의 기도와 도움의 손길은 사랑하는 가족과 이별하고 삶의 터전을 잃은 우크라이나 난민들에게 필요한 도움과 함께 복음을 전할 기회가 됩니다.

지금, 계신 그 곳에서 우크라이나와 이들을 돕는 손길들을 위해 기도해 주세요.

  • 하루 빨리 갈등이 원만히 해결되어 우크라이나에 복음이 전해지고 평화가 찾아 올 수 있도록 기도해주세요.
  • 우크라이나 현지에 설치된 긴급모듈병원(EHF)과 간이진료소를 통해 전쟁 부상자들과 난민들이 필요한 치료를 받고 건강을 회복할 수 있도록 기도해주세요.
  • 장기화되는 전쟁에 굶주리는 난민이 늘어가는 가운데 이들에게 현지 3천 여 개 교회와 협력하여 식량을 전달할 수 있도록 기도해주세요.
  • 배낭패키지를 통해 난민 어린이들이 상처를 치유 받고 복음을 접할 수 있도록 기도해주세요.
  • 우크라이나, 폴란드, 몰도바에서 난민을 돕고 있는 사마리안퍼스 긴급재난대응팀(DART)의 안전을 위해 기도해주세요.

#우크라이나1분기도챌린지

인스타그램에서 1분 기도 챌린지 동참하기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시요 힘이시니
환난 중에 만날 큰 도움이시라” (시편 46:1)

친구 & 지인과 공유하기

우크라이나 난민을 돕는 방법을 친구 또는 지인들과 공유해 주세요!